무역협회, "무역구조 혁신과 수출역동성 회복에 집중해달라" 尹에게 당부
무역협회, "무역구조 혁신과 수출역동성 회복에 집중해달라" 尹에게 당부
  • 한국관세신문
  • 승인 2022.03.10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뉴스1 © News1 구윤성 기자


(서울=뉴스1) 신건웅 기자 = 한국무역협회(이하 무협)는 10일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의 제20대 대통령 당선에 대해 "새 정부는 급변하는 대내외 여건 변화에 발맞춰 무역구조 혁신과 수출 역동성 회복에 역량을 집중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무협은 논평을 통해 "제20대 대통령 당선을 무역업계와 함께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이렇게 밝혔다.

무협은 "한국 무역에 활력을 더하고 디지털 전환과 탄소중립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새 정부의 역할이 막중하다"며 "산업의 혈관인 공급망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미래 신산업에 대한 과감한 투자와 규제 개혁을 통해 수출 경쟁력 향상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를 통해 한국 무역이 지속가능한 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국민의 삶의 질을 한단계 높이는 방향으로 재도약하기를 희망한다"고 강조했다.

무협은 또 "균형있고 전략적인 경제안보를 통해 국제통상질서 변화에도 유연하게 대응해 나가야 한다"며 "패권경쟁으로 심화되고 있는 보호무역주의로부터 우리 기업의 권익을 보호하고, 디지털·노동 등 신통상 분야에서도 정부가 든든한 후원자 역할을 맡아주길 기대한다"고 요청했다.

아울러 "탄소중립은 더 이상 늦출 수 없는 시대적 당면과제"라며 "친환경·저탄소 제품의 경쟁력을 높이고 실현가능한 탄소중립을 위해 산업계와 긴밀히 대화하고 협력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