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베트남 신흥시장 개척나서…무역사절단 파견
창원시, 베트남 신흥시장 개척나서…무역사절단 파견
  • 노컷뉴스
  • 승인 2022.10.18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계·자동차·전자분야 베트남 진출 확대지원
창원특례시, 베트남 기술 기계 전시회 공동관 참가
창원시 제공
창원시 제공

창원특례시가 창원산업진흥원과 함께 관내 수출 중소기업의 베트남 시장 확대진출과 경제교류 협력을 위해 11일부터 15일까지 3박 5일의 일정으로 베트남 호치민에 무역사절단을 파견했다.
 
창원시 해외 무역사절단 파견 사업은 매년 관내 수출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수요조사를 통해 진출 선호도가 높은 국가를 선정하고, 해당 국가로 기업들을 파견해 신규 시장을 개척하는 사업이다.
 
이번 베트남 무역사절단의 주요일정으로는 현지 유관기관과의 업무협약 체결과 네트워크 구축, 기계·자동차·전자분야 현지 바이어 초청 1:1 수출상담회 개최, 현지 진출기업 시찰과 베트남 특화산업단지 견학 등이 있다.
 
먼저 12일에는 기계·자동차·전자분야의 바이어 30여 개 사와 창원기업 간 1:1 맞춤형 수출상담회를 개최해 수출상담 212억 원, 계약추진 103억 원의 성과를 도출했다. 13일에는 창원시 관내기업 기술홍보와 베트남 시장진출을 위해 베트남 과학기술부 산하 중소기업지원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현지 진출기업인 동진 베트남 공장을 시찰했다.
 
14일에는 기업별 후속 수출상담을 진행하고, 푸미3 특화산업 단지를 견학하며 현지 시장을 파악한 후 사절단 일정을 마무리한다.

창원시 제공
창원시 제공
 
이와 함께, 시는 12일부터 14일까지 3박 5일간의 일정으로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되는 2022 베트남 기술 기계 전시회(MTA HANOI 2022)에 관내 제조기업 7개사와 함께 창원특례시 공동관을 운영했다.
 
'베트남 기술 기게 전시회(MTA HANOI 2022)'는 매년 개최국인 베트남 이외 한국, 중국, 대만, 싱가포르, 유럽 국가 등 다양한 국가에서 그룹으로 참가하는 베트남 북구 최대 규모 기계 전시회로 정밀 엔지니어링, 공구, 금속가공 기술 관련 다수의 기업들이 참가하는 전시회다.

창원시 공동관에는 관내 기계분야 및 핵심가공 부품 등을 전문생산하고 있는 ㈜레오, 신흥공업㈜, ㈜유성이앤지, 태창기계, 한성에스앤아이㈜, ㈜현대정밀, ㈜본시스템즈 등 7개사 수출기업들이 참가했다. 공동관 내 수출상담부스 운영으로 현지와 글로벌 바이어와의 대면을 통한 수출상담회를 진행해 수출상담 금액 1500만 달러(약 210억 원), 수출계약 추진액 430만 달러(약 60억원), 업무협약(MOU) 2건의 성과를 냈다.

베트남은 중국 대비 저렴한 인건비와 각종 개혁개방정책으로 글로벌 기업들의 공장을 유치하고 있다. 이미 삼성전자, 애플의 최대 파운드리 업체인 폭스콘, 캐논, 파나소닉 등 다수의 기업이 베트남 시장에 진출해 있으며 샤오미, 구글도 베트남 현지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글로벌 기업들의 생산 전진기지로서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는 베트남 시장에 많은 중소 협력업체들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홍남표 창원시장은 "올해는 한국과 베트남 수교 30주년이 되는 해로 이번 무역사절단 파견은 특히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관내 수출기업들의 베트남 시장진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협력체계를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경남CBS 이상현 기자 hirosh@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Tag
#중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