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과용 CT 세계 1위 기업 바텍, ‘2억불 수출의 탑’ 수상
치과용 CT 세계 1위 기업 바텍, ‘2억불 수출의 탑’ 수상
  • 한국관세신문
  • 승인 2022.12.06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체코에 위치한 바텍 유럽법인 직원이 제품 사용법을 설명하고 있다

치과용 진단장비 글로벌 선도기업 바텍이 5일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고 한국무역협회가 주최한 제59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2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2억불 수출의 탑 수상은 덴탈업계 최초다. 바텍은 2017년 덴탈업계 최초로 ‘1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한 데 이어, 5년 만에 2억불 수출의 탑을 받았다.

‘수출의 탑’은 지난해 7월부터 올해 6월까지 연간 수출액을 집계해 해외시장 개척과 수출 증대에 기여한 기업에 주는 상이다. 해당 기간 동안 바텍은 치과용 엑스레이 진단기기를 2억262만 달러 수출했다. 2019년 이후 3년간 평균 27% 매출 신장한 결과다. 전체 매출 중 수출 비중이 91%를 차지하며, 의료기기 선진 시장인 북미, 유럽 매출 비중이 각각 24.9%, 29.7%에 달한다.

바텍은 전 세계 100여 개국 치과에 엑스레이 진단기기를 판매하는 글로벌 의료기기 기업으로, 3D 영상으로 치아 엑스레이를 촬영하는 ‘치과용 CT’ 판매 전 세계 1위 기업이다. 혁신성과 품질을 무기로, 유럽·북미 기업들이 선도해온 치과용 의료기기 시장에서 ‘프리미엄’ 브랜드로 자리 잡았다. 코로나19로 치과 영업이 제한됐던 시기에도 온라인 교육·지원을 계속해 고객 친화적인 서비스와 편의성에서 강점을 인정받아 코로나19 전보다 더 매출이 성장하는 성과를 거뒀다.

바텍 김선범 대표는 “바텍은 기술 경쟁력과 전략적 마케팅으로 단기간에 치과용 CT 시장 리더가 됐고 코로나19 상황에서도 고객 서비스를 멈추지 않아 충성 고객을 늘렸다”며 “기술과 품질, 감동적인 서비스로 글로벌 1위 브랜드 자리를 확고히 굳히겠다”고 밝혔다.

언론연락처:바텍이우홀딩스 브랜드 커뮤니케이션팀 허지연 팀장 031-8015-6061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