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 중소·중견기업 전용 2.2조 원 규모 수출패키지 우대금융 본격 출시
수출 중소·중견기업 전용 2.2조 원 규모 수출패키지 우대금융 본격 출시
  • 한국관세신문
  • 승인 2024.04.03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덕근 산업부 장관, ㈜후세메닉스 社 수출패키지 우대금융 1호 보증서 증정
산업부ㆍ하나은행ㆍ무역보험공사, 수출 중소·중견기업 대한 적극적인 금융 지원 계획 밝혀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 한국관세신문
4월 3일(수) 하나은행 본점에서 안덕근 산업부 장관(오른쪽 두번째)이 수출패키지 우대금융 1호 보증서 증정식에서 참석자들과 기념촬여을 하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 한국관세신문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는 4월 3일(수) 하나은행 본점에서 안덕근 장관이 이승열 하나은행장, 장영진 무역보험공사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반도체 장비 제조기업인 ㈜후세메닉스 최병철 대표에게‘수출패키지 우대금융’ 1호 보증서를 증정하였다고 밝혔다.

수출패키지 우대금융은 하나·국민·신한·우리·농협 5대 시중은행과 무역보험공사를 통해 수출 중소·중견기업에게 수출자금을 최대 2배 한도로 저금리(최대 0.7%p 금리 인하) 대출하고, 무역보험·보증료는 면제하는 파격적인 우대를 총 2.2조 원 규모로 제공한다.

금번 1호 가입 기업인 ㈜후세메닉스는 인쇄회로기판(PCB) 제조용 유압프레스를 생산하는 업체로서, 현재 20개국에 수출을 하고 있다. ㈜후세메닉스는 최근 수출 주문 급증에 따라 제작자금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는데 금번 수출패키지 우대금융 상품을 통해 자금을 확보할 수 있게 되었다고 밝히며, 이를 활용하여 베트남·미국 등으로 수출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안덕근 장관은 “고금리 장기화로 수출 중소·중견기업의 기초체력이 많이 약화된 상황에서 무역보험 지원을 확대하여 우리 수출기업을 촘촘하고 두텁게 보호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올해 역대 최대 수출 실적 달성을 위해 수출패키지 우대금융 출시를 시작으로 역대 최대 규모인 255조 원 이상으로 무역보험을 공급하여 수출기업들의 금융 애로를 적극 해소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승열 하나은행장은 “금번 수출패키지 우대금융을 위해 총 400억 원을 특별 출연하였으며, 앞으로도 수출 중소·중견기업에 대한 적극적인 금융 지원을 펼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장영진 무역보험공사 사장은 “무역보험 역량과 민간 금융기관의 자금력을 결합한 수출패키지 우대금융이 출시되어 수출 중소·중견기업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하고, “앞으로도 수출기업 현장에서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등 중소·중견기업이 글로벌 수출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