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관·학, 유통산업 혁신 위해 협업... '유통미래포럼' 4월 말 발족
산·관·학, 유통산업 혁신 위해 협업... '유통미래포럼' 4월 말 발족
  • 박정화 기자
  • 승인 2024.04.03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3(수) 유통산업 혁신을 위한 산·관·학 간담회 열려
유통산업 발전 전략 수립, 온라인 유통산업 경쟁력 강화 등 추진
산업통상자원부 / 한국관세신문
산업통상자원부 / 한국관세신문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안덕근, 이하 산업부)는 4월 3일(수) 9시 30분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업계 및 학계 전문가와 함께 「유통산업 혁신 간담회」를 개최하여 최근 급변하는 유통산업 현황을 진단하고 국내 유통산업 경쟁력 강화 방안을 논의하였다고 밝혔다.

간담회에 참석한 전문가들은 코로나19 이후 국내 유통산업환경이 온라인 유통 부문의 급성장, 중국 이커머스 플랫폼의 국내 시장 진출 확대, 인공지능(AI)·빅데이터 디지털 기술과의 융합 확산 등 빠르게 변화하고 있어 업계와 정부가 합심하여 유통산업 전반의 경쟁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이에, 산업부는 업계·전문가와 지속적으로 소통하면서 유통산업의 혁신을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히며, 우선 4월 말 학계·업계·정부가 함께하는 ‘유통미래포럼(가칭)’을 공식 발족하여 유통산업 혁신을 위해 각계 의견을 수렴하고 이를 정책에 반영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빠르게 성장하는 온라인 유통시장에 대응하여 산업부 내 별도 신설한 온라인 유통전담팀(2024년 3월 20일 신설)을 중심으로 연구용역, 규제개선 과제 발굴 등을 통해 온라인 유통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자율로봇 등 첨단기술이 국내 유통산업 전반에 융합·확산될 수 있도록 기술개발, 창업촉진 등 유통산업의 혁신 및 발전 전략을 금년 중 수립하여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산업부 제경희 중견기업정책관은“급변하는 글로벌 유통환경은 우리 유통산업의 위기이자 기회가 될 수 있으며, 이를 기회로 전환하기 위해 유통산업의 혁신과 경쟁력 강화가 필요한 바 정부는 업계 및 전문가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여 정책을 수립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