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운전자 없이도 '쌩쌩'…서울 도심 달린 5G 자율주행차
[영상] 운전자 없이도 '쌩쌩'…서울 도심 달린 5G 자율주행차
  • 한국관세신문
  • 승인 2019.03.11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와 한양대 자동차전자제어연구실 'ACE Lab'이 11일 세계 최초로 5세대(5G) 이동통신 기반의 도심도로 자율주행 기술을 시연했다.

이날 시연에선 5G 자율주행차 '에이원(A1)'이 성수동 한강사업본부에서 출발해 강변북로-영동대교-올림픽대교-성수대교를 거쳐 서울숲 공영주차장에 도착했다.

에이원은 시속 60㎞로 달리는 일반 차량의 흐름에 맞춰 자연스럽게 달렸다. 차가 서행하는 구간에도 주변 차량들과 일정간격을 유지하며 안전하게 나아갔다.

 

 

 

 

 

11일 오전 서울 성동구 한양대학교에서 열린 한양대-LG유플러스 5G 자율주행차 시연간담회에서 연구원이 자율주행차량 A1을 주행 시연하고 있다. 2019.3.1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