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입협회, 르완다 개발청 및 케냐 상공회의소와 글로벌 공급망 다변화를 위한 업무협력 MOU 체결
한국수입협회, 르완다 개발청 및 케냐 상공회의소와 글로벌 공급망 다변화를 위한 업무협력 MOU 체결
  • 이용정 기자
  • 승인 2024.06.05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김병관 한국수입협회장, 정인교 통상교섭본부장, 프란시스 가타레 르완다
개발청장 (한국수입협회 제공) / 한국관세신문

한국수입협회(KOIMA, 김병관 회장)는 4일 코엑스 인터컨티넨탈호텔 하모니볼룸에서 르완다 개발청 (RDB: Rwanda Development Board) 및 케냐 상공회의소 (KNCCI: Kenya National Chamber of Commerce)와 글로벌 공급망 다변화 및 양국 간 교역 증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각각 체결했다고 밝혔다.

르완다 개발청의 프란시스 가타레 청장은 지난 5월 한국수입협회 아프리카 수입사절단의 르완다 방문이 양국 간 통상협력을 강화하는 교두보가 되었다고 강조하고,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양국 교역량도 확대될 것으로 확신하고 있다고 전했다.

케냐 상공회의소의 닥터 루토 회장은 이번 MOU 체결을 계기로 케냐의 커피뿐만 아니라 아보카도, 꿀, 마카다미아, 캐슈넛 등 주요 농산품과 티타늄, 코발트 등 다양한 광물 자원의 한국 시장 진출을 희망하며, 이를 위해 한국수입협회와 적극적인 협력을 이어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왼쪽부터 김병관 한국수입협회장, 정인교 통상교섭본부장, 닥터 루토 케냐 상공회의소
회장 (한국수입협회 제공) / 한국관세신문

김 회장은 르완다 및 케냐 각 기관과의 MOU 체결을 통해 글로벌 공급망 안정화를 위한 협력을 강화하고, 수입선 다변화를 위해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언급했다.

이번 체결식은 정인교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의 배석 하에, 우리나라가 아프리카 국가를 상대로 개최한 첫 다자 정상회의를 계기로 열린 ‘한-아프리카 계약∙업무협약(MOU) 서명식’에서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