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세계관세기구(WCO) 정책위원회·재정위원회 위원국 연임
한국, 세계관세기구(WCO) 정책위원회·재정위원회 위원국 연임
  • 이용정 기자
  • 승인 2024.07.01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벨기에 브뤼셀에 위치한 세계관세기구(WCO World Customs Organization) / 한국관세신문

 6월 27일(목)부터 29일(토)까지 벨기에 브뤼셀에서 개최된 세계관세기구(World Customs Organization, 이하 WCO) 제143/144차 총회에서 우리나라의 올해 7월 1일부터 26년 6월 30일까지(임기 2년)의 정책위원회 및 재정위원회 위원국 연임이 결정되었다.

WCO는 관세당국간 협력을 통해 무역원활화를 위한 국제표준 정립, 효율적·합법적 무역 촉진 및 개도국 능력배양 등을 지원하는 국제기구로서, 현재 186개 회원국이 참여하고 있으며, (한국은 1968년 가입했다.

 정책위원회(Policy Commission)는 WCO의 운영·활동 및 정책 전반에 관한 실질적 최고 의사결정기구로서 WCO의 가장 중추적인 회의체이며, 재정위원회(Finance Committee)는 예산 조달·지출·회계감사 등에 관한 사항을 결정하는 WCO의 핵심 회의체 중 하나이다.

 우리나라는 정책위원회의 경우 2014년부터, 재정위원회의 경우 2012년부터 연임해왔으며, WCO 전체 회원국 중 10년 이상 정책위원회 및 재정위원회를 모두 연임한 국가는 한국, 미국, 일본, 사우디아라비아 4개국이 유일하다.

 그간 우리나라는 정책위원회 및 재정위원회 위원국으로서 전자원산지증명서(e-C/O) 표준지침 제정, 가상현실(VR) 수입물품 검사 프로그램 콘텐츠 개발 확대, WCO 보유 품목분류 결정문 전산화 지원, 펠로우십 프로그램(Fellowship Programme) 등을 통한 개도국 능력배양사업 지원 등 세계관세행정 동반성장을 위해 적극 협력해 왔다.

정부는 앞으로도 관세행정 관련 국제표준을 선도함으로써 국제적 위상을 높이고, WCO 회원국을 포함한 주요 교역국들과 긴밀한 연대를 통해 우리 수출기업의 활력 제고에도 적극 기여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