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사히 "北, 이희호 여사 장례식에 조문단 파견"
아사히 "北, 이희호 여사 장례식에 조문단 파견"
  • 한국관세신문
  • 승인 2019.06.12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김대중 전 대통령 부인 고 이희호 여사의 빈소에 영정이 놓여 있다. 2019.6.11/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11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김대중 전 대통령 부인 고 이희호 여사의 빈소에 영정이 놓여 있다. 2019.6.11(사진=뉴스1 제공)
/ 한국관세신문 

 

북한이 김대중 전 대통령 부인 이희호 여사 장례식에 조문단을 파견할 계획이라고 12일 일본 아사히신문이 보도했다.

아사히는 이날 서울발 기사에서 '북한 내부 사정에 밝은 소식통'을 인용, "북한이 이 여사 서거에 따라 조문을 위해 국무위 부위원장급 인사를 파견할 것"이라며 이같이 전했다.

북한은 지난 2009년 김 전 대통령 서거 때도 서울에 조문단을 파견했었다.

북한은 김 전 대통령 서거 땐 조문단을 통해 이명박 당시 대통령에게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구두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이와 관련 아사히는 "김정은 위원장 측근이 (이 여사 장례식) 조문단으로 파견될 것"이라며 "한국 정부에 남북대화 재개에 관한 김 위원장 메시지를 전달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