써비레이, 베트남 보건부 인허가 등록 완료 및 본격 수출 시작
써비레이, 베트남 보건부 인허가 등록 완료 및 본격 수출 시작
  • 한국관세신문
  • 승인 2022.12.08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써비레이, 베트남 보건부 인허가 등록 완료 및 본격 수출 시작
써비레이, 베트남 보건부 인허가 등록 완료 및 본격 수출 시작

아이도트(대표 정재훈)는 2022년 12월 6일 자로 자사 인공지능(AI) 기반 자궁경부암 판독 시스템 ‘써비레이(Cerviray A.I.)’가 베트남 보건부(MOH, Ministry of Health)에 인허가 등록을 마쳤다고 밝혔다.

베트남에서는 매년 2223명의 자궁경부암 사망자가 발생하고 있고, 3770만명의 여성이 자궁경부암 위험에 처해있다. 또 자궁경부암 검진율이 6.5%에 불과해 효율적인 자궁경부암 검진 도입이 매우 필요한 상황이었다.

아이도트는 올 초부터 써비레이 인허가 등록을 위해 베트남 보건부 및 현지 파트너와 써비레이 솔루션 검증 및 임상을 진행해 왔으며, 베트남의 여러 보건 기구와도 협업을 꾸준히 진행해 왔다.

이번 베트남 MOH 인허가가 완료됨에 따라 그동안 호찌민 및 하노이를 포함해 베트남 전역의 기존 파트너들이 본격적인 수입을 진행하고 있으며, 2023년 안에 최소 1000여개 병원에서 상용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또 이런 실적을 바탕으로 베트남 국가 보험수가 반영을 위한 인공지능 솔루션의 추가 임상이 현지에서 진행되고 있다.

아이도트 글로벌세일즈앤마케팅 본부 베트남 담당인 이홍석 과장은 “내년 상반기에 베트남의 국가 보험수가 적용이 목표이며, 매우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이번 인허가 등록 결정을 기점으로 베트남 시장의 본격적인 진출에 속도가 나게 돼 매우 기쁘다. 베트남 여성 건강에 써비레이가 큰 기여를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아이도트 개요

아이도트는 2014년 6월 창립 이래 KIC중국 및 각종 정부 사업에 선정되는 등 기술력을 인정받아 왔으며 인공지능 기반 자궁경부암 판독 시스템 ‘써비레이(Cerviray) A.I.’를 개발해 동남아를 중심으로 세계 시장에 진출하고 있다. 또 경동맥 초음파와 유전체 정보를 결합한 인공지능 기반 판독 시스템을 한림대춘천성심병원 신경외과와 공동 개발했으며 위내시경, 캡슐 내시경, 대장 내시경을 통합한 소화기 인공지능 진단 시스템도 개발을 마쳤다.

언론연락처:아이도트 임가람 본부장 02-6497-880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